컨텐츠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애견상식

애견상식

애견상식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아기강아지 관리법
작성자 대표 관리자 (ip:)
  • 작성일 2014-12-25 20:00:24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2082
  • 평점 0점

어릴 때는 하루종일 먹는 것과 자는 것이 전부입니다.
배가 고프면 어미품을 찾아서 젖을 빨고 배가 부르면 잠을 잡니다.
젖을 빨지 못한다면 대부분의 경우 강아지는 심하게 웁니다.
춥거나 몸에 이상이 있어도 심하게 웁니다.

울면서 비실거린다면 일단 주위온도를 약 25도 정도로 따뜻하게 한 후
어미젖을 짜서 새끼의 입에 넣어주는 것이 좋습니다.
사람은 엄마가 갖고 있는 면역항체가 탯줄을 통해서 태아에게로
전해지지만 개의 경우는 면역항체가 어미젖을 통해서 새끼에게 전해지므로
새끼의 건강을 위해서는 모유가 가장 좋습니다.
하지만 모유가 전혀 나지 않거나 그 양이 적다면 시판중인 초유를 먹여야 합니다.
먹이와 온도가 가장 문제가 되므로 여기에 대해 신경을 써주시면 되겠습니다.

꼬리를 자르는 품종(푸들, 요크셔테리어, 미니핀 등)일 경우에는
생후 5 ~ 7일령에 꼬리를 잘라줍니다.
생후 2주가 되면 눈을 뜨며 3주가 되면 조금씩 걷기 시작합니다.
3주가 되면 이유식을 조금씩 먹이기 시작하여 점차 양을 늘려가시면 됩니다.
4 ~ 5주가 되면 이가 나기 시작하며 6 ~ 8주가 되면 완전히 젖을 떼게 됩니다.
이 시기에 동물병원에서 혼합예방접종을 하시면 되고 구충제도 같이 먹이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이 시기가 되면 어미품을 떠나 다른 집으로 분양을 시키는 시기이기도 합니다.
어릴 때 건강하게 키우면 평생을 좌우하게 되는 것이므로 세심한 관찰과
정성이 필요하다고 하겠습니다.
간단하게 적어보았는데 도움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스팸신고 스팸해제
목록 삭제 수정 답변
댓글 수정

비밀번호

수정 취소

/ byte

댓글 입력

댓글달기이름비밀번호관리자답변보기

확인

/ byte


*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